새소식

커뮤니티

새소식

[기사] 천리포수목원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 11일간 연다”

작성자
실용음악학과
작성일
2022-05-30 09:12
조회
480

손택수 시인 북 콘서트 등 다양한 부대행사 마련

환경음악회 홍보물© 뉴스1

환경음악회 홍보물© 뉴스1

(태안=뉴스1) 김태완 기자 = 충남 태안군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은 오는 20일부터 30일까지 11일간 천리포수목원 밀러가든에서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를 연다고 16일 밝혔다.

‘생물다양성의 날’은 국제연합(UN)이 생물 다양성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제정한 기념일로 환경보전을 위한 인간의 책임을 성찰하는 것을 목적으로 한다.

천리포수목원은 UN 국제테마인 ‘지구상의 모든 생명을 위한 공유된 미래 건설(Building a shared future for all life)’을 주제로 공연, 전시, 교육 등 다채로운 행사를 진행한다. 주요 프로그램은 환경음악회, 손택수 시인의 북콘서트, 멸종위기식물 사진 공모전, 커피박 화분 만들기 키트 증정 이벤트이다.

‘붉은빛이 여전합니까’를 집필한 손택수 시인의 북콘서트는 오는 22일 오후 1시30분부터 천리포수목원 에코힐링센터 대강의실에서 생물다양성을 주제로 90분간 열린다. 천리포수목원은 북 콘서트 참가자 선착순 50명을 대상으로 ‘붉은빛이 여전합니까’ 시집을 증정할 예정이다.

같은 날 오후 2시 밀러가든에서는 세계적인 타악기 연주자인 정건영 교수와 세한대학교 실용음악학부 이기영 교수의 보컬로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 환경음악회를 진행한다. 음악회에서는 캐논 락, 왕벌의 비행 등 7곡의 공연이 이어진다.

11일간의 행사 기간 중 밀러가든 내에서는 식물전과 사진전을 관람할 수 있다. 멸종위기식물 전시 온실에서는 동백나무, 울레미소나무 등 국제자연보전연맹(IUCN)이 정한 멸종위기 적색목록(Red List)식물 39종류와 가시연꽃, 노랑붓꽃, 매화마름 등 11종류의 멸종위기야생식물 2급 식물을 볼 수 있다.

천리포수목원 교육연구부 강희혁 주임은 “생물다양성, 멸종위기식물 분화 전시전 등 다양한 볼거리를 마련했으며 행사기간 수목원을 찾는 관람객에게는 비대면 환경교육 키트 ‘나만의 커피 화분 만들기’ 교구재를 매일 선착순 50명에게 제공하는 이벤트도 마련했다”고 말했다.

김태완 기자(ktw3412@news1.kr)

천리포수목원 “생물다양성의 날 기념행사 11일간 연다” (naver.com)

출처 ; 세한미디어